UN Eager to Advance Commitment to Nuclear Non-Proliferation - KOREAN

핵무기 비확산 조약을 진전 시키기 위한 유엔의 노력

Jamshed Baruah 글

Photo: German Foreign Affairs Minister Heiko Maas chairs the Security Council meeting on Non-proliferation and supporting the Non-proliferation Treaty ahead of the 2020 Review Conference. 02 April 2019. United Nations, New York. Photo # 802676. UN Photo/Eskinder Debebe.

뉴욕 (IDN) – 전후 냉전 시대를 맞아 상당한 성과를 거두었던 군축과 군비 통제 체제가 침식되는 것에 대해 깊은 우려를 표명한 유엔은 핵무기 비확산 조약 (NPT)의 획기적인 조약 실행 지속 가능성을 보장하기 위해 열심이다.

조약 발효 50주년과 무기한 연장 25주년 기념행사에 주목한 15개국 안전보장 이사회의 의장 헤이코 마스 (Heiko Maas) 독일 외무장관은 2019 년 4 월 2 일 유엔 본부에서 고위급 회의를 소집했다.

4 월 협의회 의장에 따르면 독일의 상임 대표인 크리스토프 휴스겐 (Christoph Heusgen) 독일 총리와 국제 평화와 안보 보장을 담당하는 안전 보장 이사회 멤버들은 NPT의 목표를  "핵 비확산 체제의 초석이자 핵 군축 추구와 핵 에너지의 평화적 사용"으로 발전시키려는 약속을 재확인했다.

그들은 2020 NPT 검토 회의 (2020 Review Conference)가 NPT 당사국들이 조약에 대한 그들의 약속을 "명확하게 재확인"하고, 역사적인 업적을 기념하고, 목표를 더욱 발전시킴으로써 핵 군축 및 비확산 체제를 강화할 기회를 제공했다. 정상들은 "2020 NPT 검토 회의에서 성공적인 결과를 얻기 위한 노력에 동참 할 준비가 되어 있다고" 표현했다.

위원회에서 논의한 내용을 자세히 살펴보면 2020년의 ‘성공적인 결과’는 확실하지 않음을 알 수 있다. “NPT는 상당히 지속 가능함이 증명되었습니다. 하지만, 외교적 압력을 통한 무기 획득을 우선시할 때 그러한 지속 가능성은 보장된 것으로 볼 수 없습니다”라고 유엔 사무 차장과 군축 문제 (Disarmament Affairs) 담당 수석 대표인 이즈미 나카미츠 (Ismumi Nakamitsu)는 안전 보장 이사회에 이러한 솔직함을 전했다.  

“냉전 이후의 군축 성공은 이제 막혀 버렸습니다.” 라고 그녀는 밝혔으며, 안보 환경은 핵무기의 유용성에 대한 위험한 미사여구로 대체되고 있고, 안보 교리에서는 이러한 무기에 대한 의존도가 높아지고 있습니다. “핵무기 사용에 대한 전망은 그 어느 세대보다 높습니다”라고 나카미츠는 경고했다.

하지만, 그녀는 21세기에 새로운 무기 통제와 군축에 대해 어떤 방식으로 접근하든 간에, 한 가지는 분명하다고 덧붙였는데: NPT는 여전히 집단 안보 메커니즘의 중심에 있으며 군축, 비확산 및 원자력의 평화적 사용과 같은 세 가지 기둥을 아울러 "목적에 적합"해야 한다는 것이다. 2020년 검토 회의는 이러한 모든 목표를 진전시키고 향후 25년 또는 50년 동안 이 국제 안보의 핵심이 목적에 부합하는지 확인하는 "황금 기회"이다.

헤이코 마스 (Heiko Maas) 독일 외무부 장관은 삽을 삽이라고 부르며 "최근 수십 년 동안 달성 한 모든 성공에 대해 우리는 스스로를 속이지 말아야"고 말했다. 그는 핵 무기고 해체가 중단되었고 중급 핵군축 (INF) 조약의 임박한 손상으로 실제 핵 "재군비"의 전망이 제기되었다고 지적했다.

국제 원자력기구 (IAEA)는 NPT의 당사자는 아니지만 조약에서 파생된 주요 검증 책임을 맡게되었다. 아마노 유키야 (Yukiya Amano) IAEA 사무 총장은 NPT의 당사국인 179 개국을 포함해 182 개국에서 비확산 안전 장치가 시행되고 있다고 밝혔다. 그러나 주요 과제로는 IAEA 안전 장치 하에서 핵 물질의 양과 핵 시설이 꾸준히 증가하고 기구의 정기 예산에 대한 지속적인 압력이 중첩되고 있다는 것이다.

이란과 북한의 핵 프로그램도 그 의제의 최상위에 놓여있다. 이란은 공동 종합 행동 계획 (Joint Comprehensive Plan of Action)에 따라 약속을 완전히 이행하고 있으며, 계속해야 한다고 아마노는 말했다. 한편 이 기구는 지속적으로 북한의 핵 프로그램을 감시하고 모든 안전장치 관련 정보를 평가하고 있다. IAEA는 사찰단을 평양으로 돌려 보내라는 요청에 몇 주 안에 대응할 수 있을 것이다.

이어진 토론에서는 일부 회원국은 북한의 핵 계획과 군축 협정의 중단과 같은 우려로 더욱 심화된 무너지고 있는 안보 환경에 주목했다.

러시아의 유엔 상임 대표인 바실리 A. 네벤지 (Vassily A. Nebenzia)는 이미 복잡한 상황을 악화시킨 보편적으로 인정된 규범을 훼손하려는 시도가 진행 중이라고 밝혔다. 2020년 검토 회의는 정치적 상황을 설정하는 데 사용되어서는 안 된다고 그는 말했다.

러시아가 핵무기를 85 % 이상 줄인 한편, 미국의 미사일 시스템의 자유로운 배치, 우주 공간에서의 군사 무기 배치 및 일방적인 제재를 통해 다른 국가의 방위 능력을 감소시키려는 시도를 감안할 때 그의 정부는 세계 안보에 대해 크게 우려하고 있다. "핵무기 비축량을 줄이는데 유리한 환경을 조성하기는 어려운 일이다"라고 그는 말했다.

안드레아 리 톰슨 (Andrea Lee Thompson)은 미 국무부 무기 통제 및 국제 안보 담당 차관은 2020년 검토 회의에서 당사자들이 검토 과정을 인질로 잡는 것을 피한다면 합의를 도출하는 것이 가능할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핵 비축량을 늘리려는 사람들의 행동이 세계 안보 환경의 악화에 기여했다는 사실은 간과할 수 없다”면서도 “2020년 검토 과정에서는 긍정적인 결과를 얻을 것”이라고 말했다.

중국의 유엔 상임대표인 마자오슈 (Ma Zhaoxu)는 NPT 검토 과정이 중대한 국면에 도달했다고 말했다. 비확산에서의 일방주의와 이중 기준은 계속 존재합니다. 국제 사회는 공동의 미래라는 개념을 지지하고, 단합과 협력을 강화하며, 2020년 검토 과정을 통일된 결과로 이끌어 가야 합니다. 그는 러시아와 미국이 관련 무기 협정에 관한 회담에 복귀할 것을 촉구했다. 국제사회는 다자주의를 계속 지지하고 옹호해야 합니다.

쟝 이브 르 드리안 (Jean-Yves Le Drian) 프랑스 유럽 외무부 장관은 전 세계적인 긴장과 에너지 수요의 증가로 인해 NPT를 보존하는 것이 그 어느 때보다 더욱 중요하다고 말했다. 아바 칼리드 알 하마드 알 사바 (Abah Khalid Al Hamad Al Sabah) 쿠웨이트 부총리는 이를 위해서는 다자주의와 유엔 헌장의 원칙이 여전히 필수적인 도구라고 언급했다.

인도네시아와 남아프리카 공화국 대표들은 2017 년 7 월 유엔 총회에서 채택 된 핵무기 금지 조약 (TPNW) 발효를 촉진하라는 열렬한 탄원를 제기했다.

인도네시아의 레토노 레스타리프리안사리 마르수디 (Retno Lestari Priansari Marsudi) 외무 장관은 핵무기를 완전히 제거하는 것이 세계적 재앙을 피할 수 있는 유일한 방법이라고 말했다. 군축, 비확산 및 핵 에너지의 평화적 사용과 같은 세 가지 축에 대한 강력한 지지를 표명하면서 군축 조항이 가장 적게 실행된다는 우려를 제기하기도 했다. 비핵무기 국가가 그러한 무기에 대한 권리를 포기할 경우, 소유국은 자신의 무기고를 무장 해제해야 한다는 것이다.

또한 TPNW의 발효는 핵 확산 금지 조약 제 6 조에 명시된 것처럼 원자 폭탄을 완전히 제거하는 목표를 진전시키는 데 도움이 될 것이다. "인류의 생존은 핵무기를 일시에 영원히 없애기 위한 우리의 집단적 용기에 달려있다"고 그녀는 말했다.

남아프리카 공화국의 유엔 상임 대표인 제리 매튜스 마틸라 (Jerry Matthews Matjila)는 핵 확산 금지 조약 (NPT)의 맥락에서 핵 군축과 관련해 긴박감과 심각성이 분명히 드러내지 않았지만 자신의 정부는 실망하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이러한 상황은 조약과 검토 과정을 긴박성과 기대치에 훨씬 못 미치는 수준으로 만든다”고 말했다. 따라서 측정 가능한 진전, 특히 핵 군축에 관한 진전은 국제 평화와 안보를 성취하고 유지하는 데 중요한 결정 요인이 되어야 한다는 것이다.

마틸라는 남아프리카 공화국이 2019년 2월 25일 TPNW에 비준기구를 위탁했을 때 핵 군축에 대한 약속을 분명히 보여 주었고 이 기구를 비준한 21개 국가에 합류했다. 그는 아직 그렇게 하지 않은 국가들에게 그 선례를 따르도록 촉구했다. [IDN-InDepthNews –2019년 4월 23일]